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덕화다방’ 전영록, 갑자기 잠수? 이덕화 아내 김보옥 “더는 못 하겠다”

기사승인 2019.08.13  14:31:49

공유
ad38
ad48

전영록이 떡볶이 만들기에 나선다.

13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덕화다방’에는 원조 청춘돌 전영록이 배우 이덕화 김보옥 부부를 도와 네 번째 알바생으로 활약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사진=KBS

덕화다방을 찾은 전영록은 자신이 예전 창신동 유명 떡볶이 집 알바생이었다고 고백하며 출연자들에게 후추 떡볶이를 자신 있게 만들어줬다.

판매에 앞서 전영록이 “자신의 아버지와 나이가 같다”며 어려워했던 허경환은 떡볶이를 맛본 뒤에 “중독성 강한 맛” 이라는 평과 함께 전영록에게 황금 레시피를 전수해달라며 친근함을 표했다.

전영록표 떡볶이를 맛본 손님들은 입을 모아 “너무 맛있다”, “포장도 해줄 수 있냐”며 폭발적 반응을 보여 단시간 품절 되는 사태가 발생하기도 했다.

50년 우정을 자랑하는 이덕화와 전영록이 덕화다방 영업 중 돌연 잠수를 타는 돌발(?) 상황이 발생하기도 했다. 전화를 해도 감감무소식인 그들로 인해 덕화다방 영업에 비상사태가 발생했다. 이덕화의 아내 김보옥은 “더는 못하겠다” 며 영업 중단을 선언했고 이로 인해 고정 알바생 허경환이 당황을 금치 못했다.

한편 추억을 소환하는 파란만장한 덕화다방 영업 현장은 오는 13일 화요일 저녁 8시 55분 KBS2TV를 통해 방영된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