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韓화물선, 싱가포르 해상서 해적에 피습...폭행+금품갈취

기사승인 2019.07.22  11:00:30

공유
ad50

한국 국적 화물선이 해적에게 피습당했다.

사진=연합뉴스(기사와 관련 없음)

22일 오전 4시 25분경 말라카 싱가포르 해협 입구 100마일 해상을 지나던 한국 화물선 씨케이블루벨호 선원들이 해적 7명의 공격을 받아 폭행을 당하고 현금을 빼앗기는 사고가 발생했다.

해양수산부는 총기와 흉기를 소지한 해적들이 선원들을 제압하는 과정에서 일부 선원이 폭행을 당했다며 큰 부상을 한 선원은 없고 타박상을 입은 선원이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고 전했다.

해적들은 현금 1만3300달러와 선원들의 휴대폰, 옷, 신발 등 소지품을 빼앗아 약 30분 만에 배에서 내렸다. 해수부는 피해 화물선이 브라질을 떠나 인천으로 오는 중이었으며 해적 사고 이후 항해를 계속하고 있다고 밝혔다.

해수부는 국적 선사 보안책임자 전원에게 해적 사고 상황을 전파하고 사고 해역 인근을 지나는 국적 선박에 해적 활동에 대한 경계 강화를 지시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