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비긴어게인3’ 김필, 기획사 사기 등 생활고 “슈스케가 마지막 기회였다”

기사승인 2019.07.19  22:06:48

공유
ad38
ad48

김필이 어려웠던 과거를 회상했다.

19일 방송된 JTBC ‘비긴어게인3’에는 힘들었던 과거에 대해 언급하는 김필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JTBC

김필은 버스킹 경험을 묻는 말에 “TV에 나오기 전에 (노래할) 무대가 없잖아요. 해외에 나가면 가끔하고, 한국에서는 여행 가면 기타 꺼내 가지고 노래 한번 해보고”라며 “뉴욕에서 한번 해봤어요”라고 털어놨다.

노래할 무대와 기회를 스스로 만들기 위해 버스킹을 한 김필의 이야기에 하림은 “나는 네가 승승장구한 줄 알았는데 그게 아니였어?”라고 물었다. 김필은 “싱글앨범도 제 나름대로 고군분투하면서 내봤거든요 아르바이트 해서 번 돈으로 싱글앨범도 내고 어떻게든 해보려고 하다가 사기도 몇 번 당하고”라고 설명했다.

하림이 깜짝 놀라 “무슨 사기”라고 묻자 김필은 “기획사 막 이런 거”라고 얼버무렸다. 이어 “슈스케가 진짜 마지막으로 생각했던 오디션이였어요”라며 당시 절박했던 심경을 밝혔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