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스파이더맨: 파프롬홈', 이웃→히어로 성장스토리 명대사 TOP 3

기사승인 2019.07.17  09:23:47

공유
ad50

700만 관객 돌파를 눈앞에 둔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MCU) 새로운 서막의 첫 신호탄을 쏘아 올린 영화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이 CG, 액션, 배우들의 연기 뿐만 아니라 명대사로 관객들을 사로잡고 있다.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을 보고 잊을 수 없는 명대사 TOP 3를 공개한다.

사진='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 스틸컷

# “왕관을 쓴 머리는 편안히 쉴 수 없다”

‘어벤져스: 엔드게임’ 이후 사랑하는 동료를 잃고 비탄에 빠진 스파이더맨 피터 파커(톰 홀랜드)는 히어로가 아닌 평범한 10대 소년의 삶을 꿈꾸며 친구들과 유럽 여행에 나선다. 하지만 새로운 빌런 엘리멘탈의 등장으로 유럽 전역은 순식간에 혼란에 빠지고 이에 닉 퓨리(사무엘 L. 잭슨)는 세상을 구할 유일한 히어로로 피터 파커를 지목한다.

자신의 무너진 일상 뒤에 찾아온 새로운 임무에 주저하고 있는 피터 파커는 “왕관을 쓴 머리는 편안히 쉴 수 없다”는 닉 퓨리의 말에 잠시 생각에 잠긴다. 극작가 셰익스피어의 희곡 ‘헨리 4세’의 대사를 인용한 이 말은 지금껏 ‘스파이더맨’ 시리즈 전체를 관통해온 “큰 힘에는 큰 책임이 따른다”는 메시지를 연상케 함은 물론 뉴욕을 넘어 세상을 구할 히어로로 거듭난 스파이더맨의 또 다른 여정의 시작을 알린다.

사진='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 스틸컷

# “스타크씨는 날 믿었어요. 실망시키지 않을 거예요”

새로운 빌런의 등장으로 위험에 처한 피터 파커는 아이언맨 토니 스타크(로버트 다우니 주니어)의 오랜 동료이자 옛 비서인 해피 호건(존 파브로)의 도움을 받아 가까스로 위기에서 벗어난다. 지금껏 함께해 온 동료들의 도움없이 홀로 치열한 싸움을 견뎌온 피터 파커는 스스로의 한계와 더불어 멘토 토니 스타크의 빈자리를 느끼며 무력감에 빠진다. 그리고 이를 지켜보던 해피 호건은 “토니가 그렇게 떠난 건 네가 빈자리를 채워 줄 거라 믿었기 때문일 거야”라며 진심 어린 위로의 말을 건넨다.

이에 다시 일어설 용기를 얻게 된 피터 파커는 누구보다도 자신을 믿고 아껴줬던 토니 스타크의 숭고한 히어로 정신을 추억하며 “스타크씨는 날 믿었어요. 실망시키지 않을 거예요”라고 대답한다. 스스로에게 하는 굳은 다짐이자 그의 멘토 토니 스타크에게 하는 약속이기도 한 그의 대사는 지켜보는 이들의 마음을 뭉클하게 하며 MCU 차세대 히어로 스파이더맨의 새로운 도약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사진='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 스틸컷

# “가자, 피터 찌리릿”

런던 타워브리지를 배경으로 빌런과의 마지막 대결을 펼치게 된 스파이더맨은 최후의 일격에 앞서 “가자, 피터 찌리릿”을 외친다.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을 관람한 관객들 사이에서 이미 최고의 유행어로 자리 잡은 ‘피터 찌리릿’은 다가오는 위험을 본능적으로 감지하는 스파이더맨의 상징적은 능력 ‘스파이더 센스’를 뜻하는 것으로 피터 파커를 마냥 아이처럼 생각하는 메이(마리사 토메이) 숙모가 붙여준 귀여운 애칭이다.

피터 파커 본인은 유치하고 오글거린다며 질색하는 표현이지만 일생일대의 대결을 앞두고 직접 ‘피터 찌리릿’을 외치는 그의 간절한 모습은 유쾌한 10대 히어로다운 매력으로 폭소를 자아낸다. 여기에 두 눈을 감고 오직 감각에 의지한 채 빌런과 맞서는 스파이더맨의 화려한 액션이 더해져 관객들에게 짜릿한 쾌감과 시원한 볼거리를 선사한다.

명대사 TOP 3를 공개하며 영화의 다채로운 매력을 전하는 마블 액션 블록버스터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은 7월 2일 개봉해 현재 극장 상영 중이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