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나혼자산다’ 화사X성훈, 자존심을 건 먹방 경쟁…새로운 다크호스 누구?

기사승인 2019.06.28  13:37:11

공유
ad50

점심값 내기로 심장 두근거리는 단판 승부가 펼쳐진다.

28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기획 김구산/연출 황지영, 이민지) 300회에서는 점심값을 내지 않기 위한 묘한 신경전을 예고, 안방극장에 흥미진진함을 더한다.

이날 신나게 뛰어다닌 무지개 회원들과 박준형, 이연희, 혜리는 점심값 내기로 유노윤호의 복불복 카드 뽑기를 진행한다. 이들은 카드가 본인의 손에서 떠나자 뽑히지 않기 위한 눈치 싸움을 시작, 자리 선정에 예민함을 보인다고.

이시언은 본인의 카드가 자꾸 가운데로 향하자 불안해하며 카드를 놓는 박나래에게 항의하는가 하면, 음식이 도착할 때까지 본인 것만 안 뒤집혀진 카드를 보고 초조해하는 모습으로 대폭소를 안긴다.

무지개 회원들의 먹방이 모두를 감탄하게 만들 예정이다. 화사의 매진을 부르는 먹방을 직접 본 이들은 너도나도 화사가 먹은 음식을 따라 먹고 입맛이 없다는 성훈이 그릇에 코를 박고 음식을 흡입하는 대단한 먹성을 보이자 입을 다물지 못한다고. 이 가운데 무지개 회원들을 위협할 숨은 먹방 보스가 등장, 엄청난 한 입 크기를 보여준다고 해 과연 먹방 고수는 누구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음식을 맛있게 먹던 박준형이 “이제 MBC, 마이 베스트 채널 아냐”라며 시한폭탄 급 발언을 하고 “깐풍기가 아니라 깐풍새우네?”라는 의미심장한 말을 던져 과연 그가 음식을 먹다 역정을 낸 사연은 무엇일지 본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폭소 만발 운동회는 오늘(28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될 MBC ‘나 혼자 산다’ 300회에서 만날 수 있다.

사진=MBC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