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미카엘, 배달 마치자마자 주방 투입...최현석 "삼겹살 초벌 부탁"

기사승인 2019.06.26  20:44:19

공유
ad38
ad48

미카엘이 등산을 마치자마자 바로 주방으로 투입됐다.

26일 방송된 tvN '수미네 반찬'에서는 150인분의 장병들의 식사를 만드는 김수미와 셰프들, 에버글로우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들은 매운등갈비찜을 준비했지만, 너무 많은 양으로 전혀 익을 기미가 보이지 않았다. 최현석 셰픈는 결국 나눠서 익히기로 결정했다.

일손이 부족했던 가운데 산에 배달을 갔던 장동민, 미카엘 일행이 돌아왔다. 최현석은 "망했어 빨리 좀 도와줘"라며 도움을 요청했다.

미카엘은 스피드하게 샤워를 마친 후 바로 삼겹살 초벌에 투입돼 요리 준비를 도왔다.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