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서울시 희망두배 청년통장, 오늘(21일) 신청 마감…저축액 100% 추가적립+이자

기사승인 2019.06.21  07:25:17

공유
ad38
ad48

서울시 청년통장 모집이 오늘(21일) 마감된다.

지난 3일부터 서울시가 모집을 시작한 ‘희망두배 청년통장’ 가입자 모집이 오늘 마감된다.

사진=서울시복지재단 홈페이지

희망두배 청년통장은 일하는 청년이 꾸준히 저축하면 저축액의 2배 이상을 받을 수 있다. 매월 10만원 또는 15만원을 2∼3년간 저축하면 시 예산과 민간 재원으로 본인 저축액의 100%를 추가 적립해주고 이자까지 주는 사업이다.

서울시는 2015년 전국 최초로 이 제도를 시행해 지금까지 5088명이 혜택을 받았다.

올해부터는 면접심사를 폐지하고 소득 기준, 근로기간, 부양의무자의 경제 상황, 가구 특성 등 심사 기준표에 따라 대상자를 선정한다.

본인 소득 월 220만원 이하, 부모 및 배우자의 소득 인정액이 기준중위소득 80%(4인 가구 기준 369만원) 이하인 서울시 거주 만 18∼34세 근로 청년이다. 1984∼2001년 출생자가 신청할 수 있다.

참가자 상황이 어려워져 중도해지 하는 일을 막고자 무이자 대출도 시행한다.

시는 자녀 교육비가 필요한 가구를 대상으로 하는 '꿈나래 통장' 가입자 500명도 오늘까지 모집한다. 3년 또는 5년간 저축하면 추가 적립금을 받을 수 있다. 생계·의료급여수급자는 저축액의 2배, 비수급자와 주거·교육급여수급자는 1.5배를 받는다.

만 14세 이하 자녀를 키우는 중위소득 80% 이하 가구가 대상이다. 3자녀 이상 가구에는 중위소득 90%(4인 가구 기준 415만원)를 적용한다.

한편 신청서식은 서울시, 서울시복지재단, 자치구 홈페이지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합격자는 9월 20일 발표된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