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남궁민, '나혼자산다'서 반전매력(ft.허당+허세+잔망美)

기사승인 2019.06.15  08:49:30

공유
ad38
ad48

남궁민이 ‘나 혼자 산다’에서 크게 활약해 웃음을 퍼뜨렸다. 

이날 방송에서는 워터파크로 이른 바캉스를 떠난 이시언의 휴일과 혼자만의 시간을 알차게 보낸 남궁민의 일상이 그려졌다.

사진=MBC

이시언은 비성수기의 워터파크를 찾아 동심으로 돌아간 시간을 보냈다. 그는 아침부터 손수 과일 도시락을 준비하며 한껏 들뜬 마음을 드러냈다. 과도로 참외를 깎던 그는 변함없이 불안한 칼질로 보는 이마저 조마조마하게 했다. 결국 감자 칼로 참외를 깎고 큼직하게 잘라 테트리스처럼 끼워 넣는 수준으로 도시락통에 넣어 폭소를 자아냈다.

워터파크에 도착한 이시언은 본격적으로 텐션을 높이며 흥을 대방출했다. 그는 한적한 워터파크에서 정체 모를 춤사위를 벌이는가 하면 스릴 넘치는 놀이기구들을 즐기며 순수한 동심으로 돌아간 듯 행복해했다 또한 함께 한 배우 절친 송진우와 유쾌한 케미스트리를 뽐내며 금요일 밤의 색다른 즐거움을 제공했다.

한편, 남궁민은 분주한 듯 여유로운 하루를 보냈다. 한강 경치를 바라보며 아침 식사를 마친 그는 곧바로 저녁 식사에 초대한 드라마 스태프들을 위한 엔터테인먼트 게임을 준비하며 분주하게 움직였다. 그는 준비한 퀴즈쇼를 집안 곳곳에서 예행 연습하며 혼자서도 한껏 즐거워했다. 이제껏 보지 못한 그의 잔망스러운 매력은 시청자들을 포복절도하게 했다.

사진=MBC

이어 집을 나선 남궁민은 바쁜 일정 중 헬스장을 방문했다. 그는 전성기 때의 운동 실력을 자랑하며 허세를 부렸지만, 과거의 영광을 잊은 몸에 굴욕을 피할 수 없었다. 도망치듯 헬스장을 빠져나온 그는 꽃과 음식들을 구매 후 집으로 귀환, 섬세한 센스로 수준급의 꽃꽂이를 완성해내며 여심을 흔들었다. 특별하지 않지만 주어진 시간을 유쾌하게 보낸 그의 일상은 많은 이들의 입꼬리를 올라가게 했다.

14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는 1부 9.6%, 2부 12.2%의 시청률로 동시간대 시청률 1위는 물론, 이날 방송된 전 채널 모든 예능 프로그램 중 1위를 차지했다.

양수복 기자 gravit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