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중고나라 내차팔기, 전문 딜러 통해 안심구매! 직영매장 1호점 오픈

기사승인 2019.06.11  09:40:09

공유
ad38
ad48

온라인 중고차 매매 활성화에 ‘중고나라’가 직영매장 1호점을 오픈해 눈길을 끌고 있다..

11일 2100만 회원이 이용하는 국내 최대 중고거래 플랫폼 ‘중고나라’가 경기도 용인에 위치한 자동차 매매단지 오토허브에 중고차 직영매장 1호점을 오픈했다.

중고나라 중고차 직영매장 1호점은 중고나라가 오프라인에서 첫번째로 선보인 자동차 매장이다. 수입차와 국산차, 경차부터 SUV까지 40여대의 믿을 수 있는 중고차를 둘러볼 수 있는 전시장과 가족 단위 고객이 편안하게 다과를 즐기며 상담 받을 수 있는 공간을 갖췄다.

10년 이상 경력을 보유한 인증 딜러를 직영매장 전면에 배치해 상담 고객에게 최적화된 중고차 추천은 물론, 차량관리 및 폐차, 금융 상품 등 입체적인 자동차 컨설팅을 제공한다. 중고나라는 2017년 경력심사, 심층면접, 현장실사 등 자체 개발한 5단계 검증 프로그램 ‘J5(justice 5)’를 통과한 인증 딜러들을 선발해 '중고나라 인증 중고차 딜러'와 '내차팔기' 서비스를 론칭하며 자동차 사업을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중고나라는 플랫폼 중심축이 네이버 카페에서 독자적인 모바일 앱으로 이동하는 흐름에 맞춰 중고나라 앱 내에 중고차 기능을 강화하고 있다. 지난달부터는 소유 중인 자동차를 중고나라 앱에 등록하면 차량 주기에 맞춰 금융 정보와 중고차 트렌드를 제공하는 ‘내 차고’ 서비스도 시작했다.

편의성이 우수한 앱과 중고거래 빅데이터가 축적된 네이버 카페를 연동시켜 모바일 앱 거래액을 빠르게 늘리고 있다. 중고나라 앱 거래액은 출시 첫 해 2016년 881억원에 이어 2018년 3421억원을 달성하는 등 2년 동안 4배 가까이 성장했다. 중고나라 네이버 카페 거래액은 지난해 2조5000억원을 기록했다. 중고나라 플랫폼에는 1초당 3개, 하루 23만개의 신규 상품이 등록된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