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어비스' 박보영, 맴찢 유발+설렘지수↑...연기 포텐 폭발

기사승인 2019.05.25  09:42:16

공유
ad38
ad48

박보영이 ‘어비스’를 통해 한층 넓어진 연기 스펙트럼을 입증하고 있다.

사진=tvN 제공

tvN 월화드라마 ‘어비스: 영혼 소생 구슬’ 속 박보영의 연기 포텐이 폭발력을 발휘하며 안방극장을 압도하고 있다.

극중 고세연을 탄생시키기 위해 여러 작품을 모니터하며 촬영 전부터 꼼꼼하게 준비했던 박보영은 자신의 살인범을 쫓는 ‘상위 1% 프로페셔널 여신 검사’로 변신해 그의 새로운 매력을 뽐내고 있다.

사진=tvN 제공

특히 박보영의 섬세한 연기는 고세연 캐릭터에 감칠맛을 더해 보는 재미를 높인다. ‘20년지기 절친’ 차민(안효섭)의 갑작스러운 죽음에 폭풍 오열하며 시청자들의 ‘맴찢’을 유발하고 란 코스메틱 후계자로 돌아온 차민의 새로운 모습에 설렘을 느끼며 ‘현타’를 맛보는 등 깊어진 눈빛과 능청스러운 표정으로 상황을 극대화시키고 있다.

또한 자신의 부모를 볼모로 삼은 연쇄살인마 오영철(이성재)과 대면한 극한의 상황에서는 소름 끼치는 악행에 분노를 폭발시키다가 뜨거운 눈물로 부모를 향한 절절함을 드러내는 등 세밀한 감정 변화를 제대로 살리는 등 재기 발랄한 스토리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tvN ‘어비스’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