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국보급 소프라노’ 조수미, 신보 ‘Mother’ 3주만에 1만장-전국투어 매진

기사승인 2019.05.15  09:12:52

공유
ad50

국보급 소프라노 조수미가 4년만에 발맨한 신보로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고 있다.

사진=지담 제공

세상 모든 어머니를 위한 노래를 담은 음반 ‘마더’는 유니버설뮤직을 통해 지난 4월18일 발매됐으며 발매 2주차 교보핫트랙스, 인터파크, 예스24, 알라딘 등 주요 음반 판매처의 전체 1위를 기록했다. 발매 2주만에 초도생산 분량인 5000장을 모두 소진했고 전국매장에서 주문이 쇄도해 앨범판매고 1만장을 돌파했다.

음반 발매와 더불어 진행한 2019 조수미 콘서트 ‘마더 디어’는 서울을 비롯한 8개 도시 전국 공연이 모두 매진되는 기염을 토했다. 또한 조수미는 지난 4일과 11일에 방송된 KBS ‘대화의 희열’ 방송을 통해 어머니를 향한 진심이 담긴 노래, 학창시절 이야기, 세계적 음악가로서의 삶을 이야기하며 세대를 초월한 공감과 응원을 받고 있다.

이번 앨범 ‘마더’는 ‘어머니’라는 단어가 주는 특별하고 애틋한 마음과 현대인들의 지치고 상처받은 마음을 위로하고 힐링할 수 있는 곡들을 담아냈다. 클래식 명곡에서부터 가요, 크로스오버까지 다양한 장르의 노래들이 서로 아름답게 어우러져 있다.

한편 ‘마더’ 앨범에는 영화 ‘웰컴 투 동막골’의 OST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Kazabue(바람이 머무는날)', 아일랜드 민요를 해금과 오케스트라 연주로 담백하게 편곡한 ‘워터 이즈 와이드’, 타이스의 ‘명상’을 근간으로 한 ‘아베 마리아’, 엔니오 모리코네의 영화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더 웨스트’ 주제곡인 ‘유어 러브’ 등 신곡 7곡을 포함한 13곡이 수록돼 있다. 연주는 최영선 지휘의 프라임필하모닉 오케스트라와 강은일(해금), 송영주(재즈 피아노), 김인집(기타), 신동진(드럼) 등 최고의 아티스트들이 함께 했으며 프로듀싱은 하종욱이 맡았다.

임라라 기자 fkfk0111@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