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김연자 "나도 오디션 프로그램 출신 '미스트롯' 남일 같지 않아"

기사승인 2019.04.18  22:38:40

공유
ad38
ad48

김연자가 자신도 오디션 프로그램 우승자라는 사실을 밝혔다.

18일 방송된 TV조선'내일은 미스트롯'은 트로트계 거목 남진-김연자가 심사위원으로 출격, 준결승전이 펼쳐졌다.

이날 준결승 진출자는 송가인과 강예슬, 홍자, 두리, 정다경, 정미애, 김나희, 박성연, 하유비, 김소유, 숙행, 김희진이었다.

심사위원석에 앉은 남진은 "요즘 최고의 프로그램에 함께하게 돼 영광이다. 앞으로 우리 가요계를 빛낼 후배들과 함께할 수 있어 기쁘다"고 출연 소감을 전했다.

김연자는 "나도 1974년도 '가요 신인 스타'에서 패티김 '살짜기 옵서예'를 불러서 우승했다. 오디션 프로그램 보면 남일 같지 않다"고 도전자들을 응원했다.

장윤정은 대선배들과 함께 자리해 "아주 몹시 어렵다. 저는 오늘 열심히 지켜보면서 선배님들과 즐기도록 하겠다" 각오를 전했다.

사진=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 캡처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