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닥터 프리즈너’ 남궁민, 박은석 수술실 난동에 폭발 “의료법이 뭔지도 모르냐”

기사승인 2019.03.20  22:56:13

공유
ad38
ad48

남궁민과 박은석이 수술실에서 불꽃튀는 설전을 벌였다.

사진=KBS '닥터 프리즈너' 캡처

20일 첫방송된 KBS2 ‘닥터 프리즈너’에서 나이제(남궁민)가 하은 엄마를 수술하는 도중 이재환(박은석)과 실랑이를 벌였다.

사고의 원인이었던 이재환은 동생 이재인(이다인)을 응급의학센터로 데려와 나이제에게 이마 상처를 치료해달라고 말했다.

이재환은 “네가 응급실 탑이라면서. 네가 당연히 봐줘야 하는 거 아니야”라고 건방지게 이야기해 나이제의 심기를 건드렸다.

나이제는 “야이 돌아이 자식아. 왜 응급의학센터가 응급의학센터인 줄 알아? 네 동생에 난 코딱지만한 스크래치 치료하라고 만든 게 아냐”라고 소리쳤다. 이에 이재환은 “그 응급의학센터, 우리 꼰대가 만들었어. 내가 이 병원재단 이사장 아들이야. 너 짤리기 싫으면 내 동생 얼굴부터 치료해”라며 맞받아쳤다.

하지만 나이제는 웃어넘기며 “아 그러셨구나. 그런데...병원 이사장 아들이나 되면서 의료법이 어떻게 생겨 쳐먹었는지도 모르시나봐요”라며 다시 수술대로 이동했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