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불청’ 김부용, 압구정 한식대표로 홍석천과 불꽃튀는 요리대결

기사승인 2019.03.20  00:52:36

공유
ad38
ad48

김부용이 압구정 한식대표로 나섰다.

19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청춘’에는 각각 이태원과 압구정의 자부심을 걸고 요리대결을 펼치는 홍석천과 김부용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SBS '불타는청춘'

홍석천과 김부용이 장을 보고 돌아오자 청춘들은 특별한 이벤트를 준비하고 있었다. 두 사람 모두 음식점을 운영하고 있는 점을 꼬집어 요리대결을 하자고 한 것.

이에 홍석천을 이태원 태국음식 대표로, 김부용을 압구정 한식대표로 내세웠다. 당사자 합의도 없이 요리대결이 성사된 상황에서 홍석천과 김부용은 허탈함에 웃음을 터트렸다.

재미로 하는 대결이긴 했지만 각자 식당을 하는만큼 묘한 자존심 싸움도 벌어졌다. 팀원을 뽑기로 한 두 사람은 서로 조금이라도 더 도움이 되는 사람을 데려가기 위해 노력했다.

그러나 수적으로는 홍석천이 우세했다. 홍석천은 김광규, 김혜림, 송은이, 권민중, 최민용, 구본승을 데려갔다. 김부용은 최성국과 이연수를 데려가며 본격적인 요리대결을 시작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