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국정농단 혐의’ 안종범, 오늘(19일) 구속기간 만료로 석방...대법원 재판 예정

기사승인 2019.03.19  12:14:43

공유
ad50

안종범 전 청와대 정책조정수석이 석방됐지만 대법원 재판을 기다려야 한다.

사진=연합뉴스

19일 박근혜 정부 국정농단에 개입한 혐의로 실형을 받고 수감됐던 안종범 전 청와대 정책조정수석이 구속기간 만료로 2년 4개월만에 석방됐다.

대법원은 직권남용권리행사 방해 혐의로 상고심 재판을 받고 있는 안 전 수석의 구속을 직권으로 취소했다. 안 전 수석은 이날 새벽 서울 남부구치소에서 석방됐다.

안 전 수석의 상고심은 지난해 9월 대법원에 접수됐고 상고심 재판 중에는 구속 기간을 2개월씩 3번만 연장할 수 있다. 대법원은 구속 기간 만료된 시점에서 상고심을 더 심리할 필요가 있다고 판단해 구속 기간 중에 선고하지 않고 안 전 수석을 석방했다. 안 전 수석은 불구속 상태로 대법원 재판을 받게 된다.

안 전 수석은 박 전 대통령, 비선실세 최순실씨와 공모해 대기업들로부터 미르, K스포츠재단에 거액의 출연금을 내도록 한 혐의로 구속기소됐다. 비선 진료에 연루된 김영재 원장 부부에게 4900여만원의 뇌물을 받은 혐의도 있다. 그는 1심에서 징역 6년과 벌금 1억원, 2심에서 징역 5년과 벌금 6000만원을 선고받았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