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하나뿐인내편' 유이 “저 이장우씨 못 잊겠어요”...결국 송원석 거절하다

기사승인 2019.03.17  21:00:36

공유
ad50

김도란(유이)가 왕대륙(이장우)에게 다시 돌아간다.

사진=KBS2 '하나뿐인 내편' 캡처

17일 방송된 KBS2 ‘하나뿐인 내편’에서 김도란이 이태풍(송원석)의 마음을 거절하고 강수일(최수종)에게 왕대륙에게 돌아간다고 말했다.

왕대륙이 한국을 떠난다고 한 후 김도란은 이태풍과의 저녁 약속에서도 집중하지 못했다. 갑작스럽게 눈물을 보이던 도란은 “미안해요. 저 대륙 씨 못잊겠어요”라며 “아무리 생각해도 대륙 씨 좋아하면서 태풍 씨 만나는 거 아닌 것 같아요”라고 말했다.

이에 이태풍은 “저 진짜 괜찮아요”라며 오히려 도란을 다독였다. 자리를 일어난 도란은 빵집에서 시어머니 오영은(차화영)을 만난 후 강수일에게 “아빠 죄송해요. 근데 나 대륙 씨에게 갈래요”라고 말하자 강수일은 “그래. 너 마음가는대로 해”라고 딸을 응원했다.

공항으로 달려간 도란은 왕대륙과 만나 포옹을 나누며 서로를 향한 변함없는 마음을 확인했다. 

임라라 기자 fkfk0111@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