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강력하고 순하게~보던 임도 몰라본다는 봄볕, 철벽방어 ‘선크림’

기사승인 2019.03.16  20:53:55

공유
ad38
ad48

‘봄볕에 그을리면 보던 임도 몰라본다’는 옛말이 있다. 봄볕에 살갖이 더 잘 타고 거칠어지기 때문이다. 실제 봄엔 날씨가 따뜻해진 만큼 자외선 지수가 급격히 증가해 피부 건강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 시기다.

적당한 자외선은 비타민D 생성을 돕는 등 이롭지만 과도하게 노출될 경우 피부 노화의 원인이 되며 심할 경우 화상과 피부암까지 유발한다. 겨울 동안 피부 면역력이 떨어진 상태이기에 작은 자극에도 피부 건강을 해치기 쉽다.

자외선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하는 가장 근본적인 해결책은 바로 자외선 차단제를 꾸준히 바르는 것이다. 중요한 것은 외출하기 30분 전 미리 피부에 도포해야 자외선을 차단하는 효과가 높다. 일광차단지수(SPF)가 15 정도인 제품을 사용하는 것이 적당하며 한번에 많이 바르기보다는 적당량을 2~3시간 간격으로 발라야 효과가 오랫동안 유지된다. 호환 마마보다 무서운 봄볕을 철벽 방어해줄 신제품을 소개한다.

사진=아벤느 제공

아벤느 ‘선 플루이드’는 우수한 광안정성으로 햇빛에 노출되어도 쉽게 분해되지 않아 자외선 차단 유지에 도움을 준다. 여기에 에센스 타입의 플루이드 텍스처가 실현돼 피부에 가볍고 산뜻한 마무리감을 선사해 덧발라도 끈적이지 않는다. 또한 정제수 대신 아벤느 온천수 함유 등으로 민감 피부도 저자극으로 사용할 수 있다. 평소 자외선 차단제가 답답하게 느껴졌거나 산뜻한 느낌의 자외선 차단제를 원하는 이들이 사용하기 좋다.

이외 피부타입과 텍스처 선호도에 따라 자외선 차단제를 선택할 수 있도록 2가지 제품이 함께 구성됐다. ▲'클리낭스 선스크린'은 보송한 마무리감을 선사하는 매트한 제형으로 유분감이 많은 지성 및 트러블 피부가 사용하기에 적합하며, ▲'선크림'은 촉촉한 보습감을 선사해 수분감이 필요한 건조한 피부에 추천한다.

사진=라포티셀 제공

라포티셀의 ‘더 마일드 썬 프로텍션’은 SPF50+, PA++++의 강력한 자외선 차단과 함께 쓴 박하 추출물, 사간 추출물 성분으로 외부 유해물질로부터 피부를 보호하는데 도움을 주고, 외부 환경의 자극으로 인한 피부 트러블을 최소화한다. 또한 식물유래성분이 함유된 EWG 그린 등급의 마일드한 포뮬러로 민감성 피부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기존 무기자차의 단점인 백탁현상을 없애고 끈적임 없이 산뜻하게 마무리되는 게 특징이다. 오는 18일 온라인 공식몰에 출시되고 22일 롭스 단독 오픈 예정이다.

사진=바닐라코 제공

바닐라코는 신개념 에센스 선스틱 ‘헬로 써니’ 라인을 리뉴얼 출시한다. 메이크업 전후에 활용해도 메이크업이 들뜨거나 밀리는 현상이 발생하지 않고, 산뜻하고 보송하게 발리는 마무리감이 특징이다. 촉촉한 타입의 ‘헬로 써니 에센스 선스틱 모이스트’를 업그레이드해 바를수록 시원하면서도 끈적임 없이 촉촉한 ‘헬로 써니 에센스 선스틱 아쿠아’로 새롭게 출시했다.

신규 ‘헬로 써니’ 라인은 에센스 선스틱 3종과 선 에센스 1종, 선 스프레이 1종 등 총 5종으로 구성돼 피부 상태나 상황에 맞춰 다양한 조합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출시 제품은 ▲헬로 써니 에센스 선 스틱 아쿠아 ▲헬로 써니 에센스 선 스틱 프레시 ▲헬로 써니 에센스 선 스틱 글로우 ▲헬로 써니 하이드레이팅 선 에센스 ▲헬로 써니 워터 에센스 선 스프레이다.

사진=네이처리퍼블릭 제공

네이처리퍼블릭은 자외선은 물론 땀과 물로부터 피부를 보송하고 촉촉하게 보호해주는 ‘캘리포니아 알로에 보송 선스틱 SPF50+ PA++++’를 출시했다. 미백과 주름개선, 자외선 차단 3중 기능성으로 캘리포니아 알로에를 담아 피부를 촉촉하게 가꿔준다. 자외선 차단 최대 등급인 PA++++를 적용해 강력한 자외선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해주고 파우더 성분이 피부를 보송하게 해준다. 또한 백탁현상이 없고 휴대 편의성으로 인해 남녀노소 누구나 간편하게 사용 가능하다.

사진=아토팜 제공

민감피부 스킨케어 브랜드 아토팜은 아이들이 좋아하는 인기 캐릭터 ‘꼬마버스 타요’로 바뀐 디자인을 바탕으로 ‘아토팜 선케어’ 6종을 출시했다. 100% 무기 자외선 차단제로, 백탁현상은 최소화했으며 부드러운 발림성으로 피부에 자극 없이 순하게 사용할 수 있다. 강한 자외선과 열로 인해 자극받은 피부를 진정·보호하는 기능도 뛰어나다.

더욱이 다양한 제형과 타입으로 구성돼 피부 컨디션과 상황에 맞게 선택할 수 있다. 데일리로 사용하기 좋은 ▲마일드 선크림(SPF32 PA+++), ▲워터리 선젤(SPF37 PA+++)과 손에 묻지 않아 편리하고 아이들이 재밌게 사용할 수 있는 ▲톡톡 페이셜 선팩트(SPF43 PA+++), ▲그린 릴리프 선쿠션(SPF50+ PA++++), ▲야외놀이 선스틱(SPF50+ PA++++), 물놀이 및 야외활동에 적합한 ▲야외놀이 선밀크(SPF50+ PA+++)로 이뤄졌다.

사진=랑콤 제공

글로벌 뷰티 브랜드 랑콤의 ‘UV 엑스퍼트 톤업 로지 블룸’은 핑크빛 로지 톤업 컬러가 피부의 어두운 부분을 자연스럽게 보정해 생기를 더하는 톤업 자외선 차단제다. 신제품 출시와 함께 ‘UV 엑스퍼트’ 라인을 리뉴얼했다. 강력한 자외선은 물론 초미세먼지까지 차단해 오염된 도시 환경으로부터 피부를 깨끗하게 보호해주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에델바이스 추출물과 모링가 추출물, 프렌치 로즈 추출물이 함유돼 피부 자극은 최소화하면서 피부에 수분감을 부여하는데 도움을 준다. 알레르기 주의 성분 0개로 민감한 피부에도 자극 없이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사진=교원더오름 제공

교원더오름의 ‘웰네이처 퍼펙트 쉴드 선스틱’은 자외선 차단·미백·주름개선의 3중 기능성을 인정받은 제품으로 SPF50+, PA++++의 강력한 자외선 차단 효과를 발휘하며 UV 및 외부 환경으로 의한 자극까지 케어해 준다. 피부에 유해한 ‘4 FREE’ 처방으로 민감한 피부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또한 투명한 제형의 스틱형으로 백탁현상이 전혀 없고, 피부에 얇고 가볍게 발려 손으로 두드려 흡수시키지 않아도 끈적임 없이 마무리되는 산뜻한 사용감을 자랑한다. 스틱의 와이드한 커브 부분을 활용해 손대지 않고도 얼굴의 굴곡진 부분은 물론 팔과 다리 등 바디에도 손쉽게 바를 수 있어 외출 시 간편하게 사용 가능하다.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