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한밤’ 김향기X정다빈X김새론, 새내기된 충무로 아이들 “잘 자라줘서 고마워”

기사승인 2019.03.05  09:22:22

공유
ad38
ad48

입학식과 개학식 등 새로운 시작을 앞둔 3월, 스타들도 그 떨리고 설레는 순간을 맞이한다. ‘본격연예 한밤’에서 새내기된 배우 김향기, 정다빈, 김새론을 취재했다.

먼저 19학번 새내기가 된 배우 김향기와 정다빈의 입학식을 찾았다. 입학식 도중 같은 신입생들의 열렬한 환호에 다소 얼떨떨해하던 김향기는 이내 “저도 이제 새내기인데 함께 잘 적응하면서 학교생활을 하고 싶다”라는 풋풋한 소망을 밝혔다. 정다빈은 19학번이 돼 굉장히 설렌다는 소감과 함께 입학하는 동기 김향기에게 “우리 되도록이면 아싸(?)가 되지 말자”라며 귀여운 인사를 남겼다.

또 다른 2000년생 배우 김새론의 입학식도 찾아갔다. 김새론은 독학으로 검정고시를 통과하고 연기와 입시를 모두 잡은 신입생이 되었다. “앞으로 열심히 해보겠습니다!”하고 야무지게 다짐한 김새론은 입학식이 끝난 후 꽃다발을 든 누군가를 발견하자마자 한달음에 달려갔다고. 과연 김새론이 와락 안기기까지 한 사람의 정체는 누구인지 한밤에서 공개된다.

한편 입학식이 아닌 졸업식에서 눈길을 끈 스타도 있다. 바로 ‘방탄소년단의 아버지’로 통하는 프로듀서 방시혁이다. 지난 26일, 방시혁은 모교 졸업식 축사를 맡으며 화제가 됐다. 축사를 통해 방시혁은 “저에게는 꿈 대신 분노가 있었습니다.”라며 ‘분노의 힘’을 강조하는 자신의 진솔한 이야기를 전했다.

육군사관학교 졸업식에서도 특별한 손님이 있었다. 현재 군 복무 중인 빅뱅의 멤버 대성과 태양이 이 졸업식에서 축하공연을 준비했다. 두 사람은 늠름한 군인으로서 진지하게 축가를 불렀다. 입대한 지 벌써 1년이 지났지만 두 사람의 노래 실력은 여전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여러 스타의 특별한 입학식과 졸업식까지 담긴 ‘본격연예 한밤’은 오늘(5일)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

사진='본격연예 한밤' 제공 

에디터 임라라 fkfk0111@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