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런닝맨’ 홍어라면, 진짜 있는 음식?...유재석 제외 ‘냄새에 얼음’

기사승인 2019.02.17  18:06:12

공유
ad38
ad48

‘런닝맨’ 멤버들이 홍어 라면에 경악했다.

사진=SBS '런닝맨' 캡처

17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 멤버들이 벌칙 면제권을 얻기 위해 홍어 라면에 도전했다. 홍어라면을 먹고 표정이 변하면 면제권을 얻지 못한다. 홍어를 단 한번도 접해본 적 없는 이광수는 “오히려 처음먹는 거라서 더 잘 먹을 수 있을 거다”라고 호언장담했지만 막상 홍어라면을 보자 코로 저절로 손이 가게 됐다.

전소민은 말을 잊지 못하며 “홍어가...익혀 나오네”라고 말했다. 지석진은 호기롭게 먼저 라면에 입을 댔지만 결국 먹지 못하고 멈칫해 탈락했다.

자칭 홍어 마니아라는 유재석은 “홍어와 함께 청소년기를 보냈다”며 “사촌누나의 결혼식에 처음 홍어를 맛보고 잊지 못하고 홍어 마니아로 살아오고 있다”고 강한 자신감을 보였다.

라면을 입에 대고 일단 멈칫했던 유재석은 다 먹고 나서는 오히려 “라면과 삶으니까 홍어의 톡쏘는 맛이 사네”라고 맛있었다는 평을 내리며 홍어 마니아다운 모습을 보여줬다. 이광수는 입안에 집어넣는 것은 성공했으나 결국 씹지 못해 실패했다. 

에디터 임라라 fkfk0111@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