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삼성전자, 'JBL∙AKG∙하만카돈' 신제품 출시...무선+고품격 사운드 제공

기사승인 2019.02.11  14:11:32

공유
ad38
ad48

삼성전자가 JBL∙AKG∙하만카돈 신제품을 새롭게 선보인다.

사진=삼성전자 제공(JBL 언더아머 플래시, JBL 인듀어런스 피크)

이번에 선보이는 신제품은 무선 이어폰 'JBL 언더아머 플래시' 'JBL 인듀어런스 피크' 'JBL 프리 엑스'와 노이즈 캔슬링 헤드폰 'AKG N700NCBT', 스피커 '하만카돈 오닉스 스튜디오 5'등이다.

JBL의 블루투스 기반 완전 무선 이어폰은 인체공학적 설계로 일상 생활은 물론 운동·여행 중에도 자유로운 사용성을 가지며 생생한 프리미엄 사운드, 오랜 사용시간, 보관과 동시에 충전 가능한 케이스 등이 특징이다. 'JBL 언더아머 플래시'는 스포츠 브랜드 언더아머와의 협업을 통해 탄생했다. 어떤 상황에서도 쉽게 빠지지 않는 안정적인 착용감을 자랑하며 IPX7 단계의 방수성능과 휴대용 충전케이스와 함께 사용시 최대 25시간 사용 가능한 배터리를 탑재한다.

'JBL 인듀어런스 피크'는 파워훅 디자인으로 착용시 자동으로 전원이 켜지고 이어폰을 귀에서 빼면 자동으로 대기모드로 전환되며 간단한 터치로 통화·볼륨 조절·음악 선곡이 가능하다. 또한 '트위스트 락' 기능이 있어 이어훅을 돌려 귀에 고정하면 격렬한 움직임에도 잘 빠지지 않는다.

사진=삼성전자 제공(JBL 프리엑스, AKG N700NO)

지난해 10월에 출시된 초소형 완전 무선 이어폰 'JBL 프리 엑스'는 슬림핏 디자인과 젤타입 슬리브를 적용해 감각적인 스타일과 편안한 착용감을 동시에 갖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오토 스위칭' 기능이 있어 음악 감상을 하다가 전화가 오면 자연스러운 통화를 할 수 있는 모드로 자동 전환돼 사용자가 편리한 모바일 라이프를 즐길 수 있도록 한다.

무선 헤드폰 'AKG N700NCBT'는 가죽 이어 쿠션을 적용해 오랜 시간 사용해도 착용감이 편안하며 헤드밴드에 메탈 소재를 적용해 프리미엄 디자인을 완성했다. 최상급 노이즈 캔슬링 기능을 갖춰 비행기나 지하철 안처럼 소음이 많은 환경에서도 낮은 볼륨만으로도 고음질 사운드 감상이 가능해 몰입감을 높여줄 뿐 아니라 사용자의 청각 피로도를 낮춰준다.

사진=삼성전자 제공(하만카든 ONYX STUDIO 5)

삼성전자는 블루투스 무선 스피커 '하만카돈 오닉스 스튜디오 5'도 새롭게 선보인다. 이 제품은 진화된 우퍼 스피커를 장착해 한층 깊고 풍부한 저음을 제공한다. 여기에 세련된 원형 디자인과 패브릭 소재 커버, 감각적인 메탈 손잡이 등이 있어 개성있는 인테리어 소품으로 활용하기 좋을 뿐 아니라 한번 충전으로 8시간까지 무선으로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어 거실·테라스·야외 등에서 공간에 맞는 사운드를 감상할 수 있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