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걸스데이 측 "소진과 계약 종료, 유라-민아-혜리도 논의 中 해체 아냐"(공식입장 전문)

기사승인 2019.01.11  15:02:34

공유
ad38
ad48

걸그룹 걸스데이가 현 소속사와 전속계약이 종료됐다.

(사진=연합뉴스)

11일 소속사 드림티엔터테인먼트 측은 "걸스데이 소진은 2019년 2월 드림티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이 종료되어 더 이상 재계약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금년 나머지 멤버들(유라,민아,혜리)도 계약이 완료되는 시점이라 회사와 여러 방면으로 논의 중에 있다"고 설명했지만 "걸스데이 그룹활동에 대한 해체 의사는 없다"고 덧붙였다. 

소속사 측은 "그룹 활동은 차후 함께할 방법을 모색 중에 있다. 멤버들 모두 더욱 활발하고 다양한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많은 응원 부탁드리겠다"고 전했다.

한편 걸스데이는 2010년 ‘반짝반짝’ ‘기대해’ ‘여자 대통령’ 등으로 사랑받았다. 각각 연기, 예능 등 다양한 방면에서 활약했다.

이하 공식입장 전문.

오늘 기사화된 걸스데이 관련 공식입장 전달드립니다.

소진은 2019년 2월 드림티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이 종료되어 더 이상 재계약하지 않기로 결정했습니다.

금년 나머지 멤버들(유라,민아,혜리)도 계약이 완료되는 시점이라 회사와 여러 방면으로 논의 중에 있습니다.

걸스데이 그룹활동에 대한 해체 의사는 없습니다. 

그룹활동은 차후 함께할 방법을 모색 중에 있습니다.

멤버들 모두 더욱 활발하고 다양한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많은 응원 부탁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