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일본, 아시안컵 약체 투르크메니스탄에 3-2 진땀승...도안 결승골

기사승인 2019.01.09  22:04:16

공유
ad38
ad48

일본이 진땀승을 거뒀다.

AP=연합뉴스

9일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 알 라얀 스타디움에서 열린 일본과 투르크메니스탄의 2019 아시안컵 F조 1차전에서 일본이 3-2로 어렵게 승리를 거뒀다.

아시안컵 최다 우승국(4회) 일본은 조별리그 첫 경기에서 약체 투르크메니스탄(피파랭킹 127위)를 만났다. 쉬운 상대가 될 것이라는 일본의 생각은 전반부터 어긋났다.

일본은 투르크메니스탄의 밀집수비를 뚫지 못하며 고전했다. 전반 26분 트르크메니스탄의 아마노프가 오른발 중거리 슈팅으로 일본 골망을 흔들었다.

1-0으로 이변을 일으키며 전반을 마친 투르크메니스탄은 일본의 파상공세에 점차 밀렸다. 후반 들어 페이스를 찾은 일본은 후반 11분 오사코의 동점골, 4분 뒤 오사코의 역전골로 2-1 경기를 뒤집었다.

후반 26분에는 도안이 세 번째 골을 터뜨리며 2점차 리드를 가져갔다. 일본의 승리가 예상되던 순간 후반 36분 페널티킥을 얻은 투르크메니스탄이 1점차로 따라 붙었다. 하지만 일본을 상대로 역전하긴 힘들었다.

예상 밖의 난타전을 벌인 두 팀의 경기는 일본의 3-2 승리로 마무리됐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