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아난티, ‘투자의 귀재’ 짐 로저스 3년 임기 사외이사로 선임

기사승인 2018.12.10  17:10:27

공유
ad38
ad48

‘투자의 귀재’ 짐 로저스가 아난티 사외이사를 맡게 됐다.

10일 코스닥 상장사인 아난티가 이달 27일 열리는 임시주주총회에서 짐 로저스 사외이사와 이대현·윤영우 사내이사 선임 건을 상정하기로 했다고 공시했다.

아난티는 국내 리조터 전문개발 업체다.

짐 로저스는 워런 버핏, 조지 소로스와 함께 세계 3대 투자 대가로 손꼽힌다. 그가 국내 상장사의 사외이사를 맡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아난티는 금강산에 골프 리조트를 보유한 유일한 민간 기업으로, 그간 꾸준히 북한에 관심을 내비쳐온 짐 로저스의 행보에 이목이 집중됐다.

짐 로저스는 평소 아난티 주식을 1806억원어치 보유한 중국 최대 투자회사인 '민생투자'와 밀접한 관계를 맺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3년 임기 사외이사 선임은 아난티가 짐 로저스 측에 제안해 이뤄졌다고 알려졌다.

앞으로 아난티는 해외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금강산에 있는 대형 리조트 재개장 등 금강산 관광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