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비켜라 운명아’ 진예솔, 박윤재 버리고 강태성 선택 “놓치지 않을 거야”

기사승인 2018.12.07  20:51:18

공유
ad38
ad48

진예솔이 강태성의 여자가 되기로 결심했다.

7일 방송된 KBS 1TV 일일드라마 ‘비켜라 운명아’(연출 곽기원/극본 박계형)에는 정진아(진예솔)와 안남진(박윤재)의 관계를 알게되는 한승주(서효림)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KBS 1TV '비켜라 운명아'

안남진은 최시우(강태성)에게 자신을 스토커라고 말한 정진아에게 이유를 물었다. 정진아는 빚과 가난에 시달리던 과거를 벗어나고 싶었을 뿐이라고 말했다.

한때 정진아를 위해 거액의 돈을 선뜻 내주기도 했던 안남진으로서는 이런 행동을 납득하기가 힘들었다. 반면 정진아는 “스토커 맞잖아, 끔찍했던 기억 속으로 기어이 끌고 다니려는 스토커”라며 차라리 고아였으면 좋겠다고 억울함을 호소했다.

회식자리에 가던 길에 마침 두고온 것이 있어 되돌아왔던 한승주는 이 대화를 엿듣는 꼴이 됐다. 더는 안남진이 필요없다며 매몰차게 뿌리치고 나오는 정진아에게 한승주는 “싫으면 싫다고 하면 됐지 그럴 필요까지는 없었잖아요”라고 말했다.

이어 “이 경연에서 이길 이유가 생겼네요”라고 전했다. 그러나 한승주가 복에 겨운 공주님처럼 보이는 정진아는 “당신이 뭘 안다고 그런 이야길 해요?”라고 눈을 흘겼다.

한편 정진아는 최시우와의 회식자리에서 ‘이 기회를 절대 놓칠 수 없어’라며 어떻게든 그의 여자가 될 것을 다짐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