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신동범’ 에즈라 밀러, 수현 향한 인종차별적 질문에 ‘발끈’

기사승인 2018.11.08  11:28:34

공유
ad38
ad48

에즈라 밀러가 수현을 보호했다.

사진=키얼스티 플라 유튜브 영상 캡처

6일(현지시각) 미국 리포터 키얼스티 플라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에 출연한 에즈라 밀러와 수현의 인터뷰 영상을 공개했다.

인터뷰에서 키얼스티 플라는 “‘해리포터’ 시리즈를 책으로 언제 읽었냐”라고 묻자 수현이 “중학교 때 한국에서 읽었다”라고 답했다. 이에 키얼스티 플라는 “영어로 읽었다고? 그때도 영어를 알았냐?”라고 말하며 놀라워했다.

이를 지켜보던 에즈라 밀러가 “지금도 수현은 영어로 말하고 있다. 나는 영어만 할 줄 알지 한국어는 못한다”라고 단호하게 말했다.

에즈라 밀러가 심각하게 이야기한 것은 수현이 알게 모르게 인종차별을 겪기 때문이다. 미국에서 다른 나라 사람에게 영어를 할 줄 아는지 묻거나 영어 실력을 칭찬하는 것은 대표적인 종차별 사례로 꼽기 때문이다.

영상 공개와 함께 누리꾼들은 키얼스티 플라의 태도를 지적했다. 키얼스티 플라는 “모국어도 아닌 영어로 해리포터를 읽는다는 게 인상적이었을 뿐”이라며 답했다.

한편 에즈라 밀러와 수현이 함께 출연한 영화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는 11월 14일 국내 개봉한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