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구하라 전 남친’ 최종범, 검찰 송치...“몰카 혐의 추가”

기사승인 2018.11.07  16:02:42

공유
ad38
ad48

구하라 전 남친 최종범이 검찰 송치된다.

사진=연합뉴스

7일 서울 강남경찰서는 구하라 전 남친 최종범이 상해, 협박, 강요, 성폭력 처벌 등에 관한 특레법 위반 및 재물 손괴 등의 혐의와 함께 몰카 혐의가 발견돼 성폭력처벌법 카메라 등 이용촬영 혐의를 적용했다고 밝혔다.

구하라와 최종범의 쌍방폭행 및 영상 유포협박 사건 수사는 마무리됐고 두 사람 모두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넘겨질 예정이다. 최종범과 함께 구하라는 상해 혐의로 이번주 내 송치될 예정이다.

구하라와 최종범은 지난 9월 13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구하라 집에서 서로 폭행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았다. 이후 구하라가 최종범이 ‘리벤지 포르노’를 보냈다고 밝혀 추가 고소했다.

경찰은 “쌍방폭행 사건이 여성대상 범죄 사건으로 전환됐다”라고 말하면서 “여성대상 범죄 전담 수사관과 사이버 범죄 전담수사관, 학대전담 경찰관 등을 투입해 수사와 2차 피해 방지에 심혈을 기울일 것”이라 밝혔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