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별리섬' 변요한 "어린 친구들과 대화...참 나이 먹었구나 느껴"

기사승인 2018.10.25  15:07:10

공유
ad38
ad48

변요한이 ‘별리섬’에서 아이들과 함께 작업한 소감을 전했다.

  

25일 서울 강남구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영화 '별리섬'(My Dream Class) 특별상영회가 열렸다.

이날 변요한은 “‘미스터션샤인’도 ‘별리섬’도 어렵지만 즐거운 작업이었다. 장편과 단편의 공통점은 고민인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미팅했을 때도 짧은 시간에 표현하는 게 연기적으로 어렵구나 생각했다. 반면 ‘미스터 션샤인’은 긴 시간동안 표현해야 해 어려움을 느꼈다. 둘 다 즐거웠던 작업이었다”고 덧붙였다.

또한 “힐링되는 시간이었다. ‘미스터 션샤인’은 논산이나 대전에서 힐링을 받았고, ‘별리섬’은 제주도에서 큰 힐링을 받았다”면서 “무엇보다 학급 친구들과 대화하면서 내가 참 나이가 먹었구나 라는 생각과 아직까지는 경계선에 서 대화를 이어갈 수 있구나 하는 희망도 느껴졌다”고 털어놨다.

'별리섬'은 스펙을 쌓으려 외딴섬에 신입 영어강사로 들어간 대학생 한기탁(변요한)과 통제불능 중학생들이 꿈을 찾아가는 이야기를 유쾌하게 그린 코미디다. 25일 온라인에서 공개된다.

 

에디터 신동혁 ziziyazizi@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