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김창환 "판을 키우면 안돼"... 더 이스트라이트 이석철 협박 녹취록에 '국민청원 7만 돌파'

기사승인 2018.10.20  10:19:05

공유
ad38
ad48

"단 한번도 폭행을 사주하거나 방조한 적이 없으며, 멤버들을 가르치거나 훈계한 적은 있어도 폭언이나 폭행을 한 적이 없음을 다시 한번 밝힙니다"

김창환이 더 이스트라이트 푹행 피해 주장과 관련해 단 한번도 폭행, 방조한 사실이 없다며 혐의를 부인한 가운데 이석철과의 대화 녹취록이 공개돼 논란이 가중됐다.

 

(사진=JTBC '뉴스룸' 캡처)

19일 방송된 JTBC '뉴스룸'에서는 밴드 더 이스트라이트 폭력 피해와 관련해 리더 이석철의 인터뷰와 함께 김창환 회장의 녹취록이 공개됐다.

녹취록에서 김창환 회장은 "믿고 맡기면 패 죽여도 놔둬야 해. 연예인이라고 신문에 나와 봐라. 너희 설 땅이 없어 XX야. 누가 문제 있는 애를 XX 데려가. 판을 키우면 안 돼, 판을 키우면 너희 엄마 아빠가 더 괴로워. 지금의 10배는 더 괴로워"라며 이석철을 협박했다.

이에 소속사 측은 김 회장이 석철 군과 이야기하는 도중 일부 감정이 격해진 순간도 있었다"고 해명했다.

한편 이석철은 같은날 오전 긴급 기자회견을 통해 소속사 미디어라인엔터테인먼트 프로듀서 A씨로부터 더 이스트라이트 이승현이 상습적으로 폭행을 당하고, 김창환 회장은 이를 묵인·방조했을 뿐만 아니라 스스로도 일부 멤버들에게 폭언과 폭행을 했다고 주장했다. 

양측의 주장이 엇갈리고 있는 가운데 국민청원은 7만 명을 돌파, 새로운 국민청원까지 등장해 논란이 계속되고 있다.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