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내일도 맑음’ 진주형, 설인아 모욕하는 최완정에 분노 “나가서 살겠다”

기사승인 2018.10.12  20:44:13

공유
ad38
ad48

최완정의 성급함이 화를 불렀다.

12일 방송된 KBS 1TV 일일드라마 ‘내일도 맑음’(연출 어수선/극본 김민주)에는 강하늬(설인아 분)를 닦달하는 김소현(최완정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KBS 1TV '내일도 맑음')

김소현은 기어이 하늬어패럴 앞까지 찾아가 강하늬를 만났다. 퇴근하던 레오(로빈 데이아나 분)는 강하늬를 데려가는 김소현의 모습을 보게 됐다. 마침 이한결(진주형 분)이 강하늬를 찾자 레오는 사실대로 털어놨다.

영문도 모른 채 따라온 강하늬에게 김소현은 “자존심이라는 게 조금이라도 있다면 니네 엄마 모욕한 나 때문이라도 한결이랑 헤어졌을 텐데 내 말이 틀리니?”라고 몰아붙였다. 이에 강하늬는 “저 한결씨랑 헤어졌습니다”라고 단호한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김소현은 “뭐? 헤어져?”라고 비웃으며 “그 말인 즉슨 너는 헤어졌는데 우리 아들 한결이가 너한테 매달린다?”라고 현실을 부정했다. 강하늬는 있는 그대로 말했지만 김소현 눈에는 이한결이 자기 눈에 세상 최고의 신랑감이었다.

급기야 “이제보니 너라는 애는 입만 열면 거짓말이구나 술 취한 애 입술이나 덮치는 게 할 짓이야?”라고 몰아 세우며 이를 부정하려는 강하늬에게 손찌검까지 하려고 들었다. 이때 나타난 이한결을 강하늬를 데리고 자리를 떴다. 이어 귀가해 독립을 선언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