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엄마 나 왔어' 홍석천, 어머니와 커밍아웃 당시 일화 공개..."그렇게 힘든지 몰랐어"

기사승인 2018.10.11  21:13:16

공유
ad38
ad48

'엄마 나 왔어' 홍석천이 커밍아웃 때를 회상했다.

 

사진=tvN '엄마 나 왔어' 캡처

11일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엄마 나 왔어'에서는 홍석천의 ‘부모님과 다시 살아보기’가 시작됐다.

이날 어머니와 함께 식사를 하는 자리에서 홍석천이 커밍아웃하던 당시가 대화 주제로 나왔다. 홍석천의 어머니는 "나는 네가 그렇게 힘든 줄 몰랐어. 똑똑하고 잘나서 연예인 됐다고만 생각했지"라고 말했다.

이어 홍석천은 "내가 그때 그 일 있고나서 처음으로 독립 이후 엄마랑 계속 같이 있었어"라며 "그때 엄마가 해줄 수 있는 건 밥밖에 없다고. 나 굶을까봐 밥 해줬었어"라고 얘기하며 고마움을 표현했다.

당시 어머니와 아버지는 홍석천의 커밍아웃을 이해할 수 없었다고 전했다. 또한 "지금은 그런 생각 잊어버리고 너를 보는데 사람들이 또 예전처럼 생각하며 널 보면 어떡해"라면서 아들에 대한 걱정을 놓지 않는 모습을 보였다.

 

에디터 신동혁 ziziyazizi@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