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나인룸' 오대환, 김희선에 "당신 을지해이 아니지" 정체 들통 위기?

기사승인 2018.10.07  22:05:35

공유
ad38
ad48

'나인룸' 김희선이 정체를 의심당했다.

7일 방송된 tvN '나인룸'에서는 영혼이 뒤바뀐 을지해이(김희선 분)과 장화사(김해숙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두 사람은 영혼이 뒤바뀌어 을지해이의 몸에는 장화사의 영혼이, 장화사의 몸에는 을지해이의 영혼이 들어가게 됐다. 이후 장화사(김희선 분)는 탈옥했고 을지해이(김해숙 분)은 붙잡혀 감옥 독방에 들어갔다.

을지해이는 독방에서 음식도 거부하고 괴로워했다. 반면 장화사는 자신이 살아 있음에 감격하며 호텔에서 감옥에서 췄던 춤을 췄다. 장화사는 이후 치매에 걸린 어머니를 찾아갔다.

장화사는 을지해이의 집으로 갔다. 그러나 비밀번호를 알지 못해 문을 강제로 열려다 보안업체에 붙잡혔다. 그러나 오봉삼 형사(오대환 분)이 장화사가 을지해이라고 증언해 장화사는 을지해이의 집에 입성할 수 있었다.

오 형사는 장화사가 평소 답지 않게 굴자 "당신 을지해이 아니지. 페이스 오프, 다중인격. 둘 중 뭐야"라고 의심했다.

그러나 장화사가 "형사면 다야? 귀신 씨나락 까먹는 소리 하고 있어"라고 말하고 돌아서자 "귀엽네"라며 웃고 돌아갔다.

 

사진=tvN '나인룸' 방송 영상 캡처

 

에디터 진선 sun27d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