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전참시’ 선미, 매니저 집서 ‘1일 우렁각시’ 변신...특급요리 선사

기사승인 2018.09.14  09:18:09

공유
ad38
ad48

가수 선미가 이사한 매니저의 집에 첫 방문해 ‘1일 우렁각시’로 변신했다.

 

 

15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선미가 매니저의 집에서 특급 요리사로 변신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먼저 선미가 두 손 가득 무겁게 짐을 들고 가는 모습이 포착돼 눈길을 끈다. 그녀는 매니저의 집에 가기 전 마트에 들러 장을 봤고 매니저가 필요한 물건들을 찰떡같이 장바구니에 담으며 훈훈함을 뿜어낼 예정이다.

선미는 매니저의 집에 도착해서 과거 미국에서 즐겨 먹던 특별 레시피를 공개했다고 전해져 관심을 증폭시킨다. 집에 도착한 선미는 매니저를 위한 특급 요리를 선보였고 이에 매니저는 “나 처음 먹어봐!”라며 감탄과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고 전해져 기대를 끌어올린다.

 

 

그런가 하면 선미가 매니저의 집을 구경하던 중 뜻밖의 질투를 폭발했다고. 이에 매니저는 연신 “오해야”라며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고 전해져 도대체 두 사람 사이에 무슨 일이 생긴 것인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과연 매니저를 연신 감탄하게 한 선미의 특급 요리는 무엇일지, 매니저의 집에서 선미의 질투가 폭발한 모습은 15일 오후 11시5분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제공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