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박정수·정을영 PD, ‘아들’ 정경호 발언에 재조명된 오래된 연인사이

기사승인 2018.09.14  09:17:41

공유
ad38
ad48

박정수가 사실혼 관계인 정을영과 그의 아들 정경호를 언급했다.

13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NEW 인생술집’에는 연극 ‘장수상회’의 배우 이순재, 신구, 박정수, 손숙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사진=tvN 'NEW 인생술집')

최근 종영한 OCN ‘라이프 온 마스’에서 극중 강동철(박성웅 분)의 모친으로 특별출연한 바 있는 박정수는 이유를 묻자 “우리 아들 경호가 마지막인데 한 신만 해달라고 부탁하더라. 그래서 추억이니까 출연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우리 아들’이라는 발언에 시청자들의 이목이 집중되며 방송 이튿날에도 계속해서 포털사이트 검색어를 장식한 상황.

박정수는 정경호에게 연기 조언도 하냐는 말에 “절대 안 한다. 정말 잘 했을 때는 칭찬을 해준다”라고 설명했다.

이런 가운데 박정수가 친자가 아닌 정경호를 두고 왜 아들이라고 지칭하는지에 호기심이 모아졌다. 박정수는 정경호의 아버지 정을영 PD와 공공연한 연인 관계를 이어왔다.

그러나 결혼을 하지 않고 동거 생활을 유지하는 이른바 ‘사실혼’ 관계다. 정경호는 아버지 정을영 PD와 사실혼 관계인 박정수와 평소에도 막역하게 지내고 있는 것으로 드러나며 가족관계에 세간의 이목이 쏠렸다.

과거 한 방송에서 박정수는 정을영 PD와 왜 결혼을 하지 않냐는 질문에 “왜 결혼을 하고 사냐. 그냥 살아도 된다. 결혼을 하면 세금이 많이 나온다”라고 밝히기도 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