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손 the guest' 김동욱, 악령 위협 예감...정은채에 "그 남자 눈 조심해" 경고

기사승인 2018.09.13  23:35:02

공유
ad38
ad48

'손 더 게스트' 김재욱, 김동욱, 정은채가 악령의 공포에 휩싸였다.

 


13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OCN 새 수목드라마 '손 the guest' 2회에서는 최윤(김재욱)과 윤화평(김동욱)이 구마의식을 진행했다.

이날 최윤은 구마의식을 진행하다가 귀신에 씐 남자에게 도발을 당했다. 그러자 한 신부는 윤에게 밖으로 나가 있으라고 명령했다. 그리고 최윤이 나오자, 윤화평은 “왜 혼자 나와”라고 물었고 이에 그는 “한 신부님이 진행 한다”고 답했다.

이때 강길영(정은채)이 등장했다. 집으로 뛰어들려고 했지만 윤화평은 “지금 구마의식 중이다”라고 막았다.

이윽고 한 신부가 나오면서 “다 끝났습니다”라고 말하며 모든 상황은 종료되는 듯했다. 그리고 강길영은 쓰러진 남자를 연행해갔다. 그러나 윤화평은 위기를 직감하고 “구마의식을 실패한 것 같다”고 말하며 강길영에게 가 “그 남자 눈을 조심해!”라고 경고했다.

최윤과 한 신부도 돌아가고 있는 과정에서 “너는 이 일에 끼어들지 마라”고 말했다. 이때 한 신부는 이상한 것에 홀려 도로에 끼어들었고, 갑작스러운 죽음을 맞이했다.

 

사진=OCN '손 the guest'  캡처

 

 

에디터 신동혁 ziziyazizi@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