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라디오스타' 조인성 "고장환 사건 상처, 번호 이미 바꿨다"

기사승인 2018.09.12  23:50:53

공유
ad38
ad48

조인성이 고장환 사건에 대해 말했다.

 

 

12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영화 '안시성'의 네 배우 조인성, 배성우, 박병은, 남주혁이 함께하는 '갑옷을 벗고~'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MC들은 고장환이 카드 설계사에게 조인성의 번호를 알려 준 사건을 언급했다. 이후 고장환은 '라디오스타'에서 공개 사과를 한 바 있다.

이에 조인성은 "통화는 못 했다. 저도 그때 마음이 상처가 커서"라면서 "양쪽에 눈을 맞은 느낌이었다. 카드사 직원이 전화가 와서 누가 내번호를 알려줬냐고 물었다. 내가 다그지차 고장환임을 말해줬다"고 밝혔다.

그는 이후 고장환에게 "왜 그랬니 너랑 나랑 그런 사이였니?"라고 물었다고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이어 "사건이니까 지나간. 눈탱이 만큼은 아니지만 마음탱이 만큼은"이라고 웃으며 말했다. 그러면서 "이미 번호는 바뀌었다. 장환아. 신발 살 일 있으면 전화할게"라고 전했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 영상 캡처

 

에디터 진선 sun27d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