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윤진이, ‘하나뿐인 내편’ 출연 확정…최수종·유이·이장우 호흡

기사승인 2018.08.10  12:20:27

공유
ad38
ad48

배우 윤진이가 드라마 ‘하나뿐인 내편’에 출연한다.

10일, 소속사 킹콩by스타쉽 측이 “윤진이가 KBS 2TV 새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극본 김사경, 연출 홍석구)에 출연을 확정 지었다. 많은 기대와 응원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사진=킹콩by스타쉽)

‘하나뿐인 내편’은 28년 만에 나타난 친부로 인해 인생이 꼬여버린 한 여자와 정체를 숨겨야만 했던 그녀의 아버지가 '세상 단 하나뿐인 내편'을 만나며 삶의 희망을 되찾아가는 드라마다.

윤진이는 극중에서 플로리스트 장다야 역을 맡았다. 장다야는 부유한 집안 환경 덕분에 모자람 없이 자랐지만, 어릴 적 돌아가신 부친의 부재로 인해 가슴 속 상처를 지닌 인물.

일련의 사건을 빌미로 유이(김도란 역)와 대립각을 형성하며 극에 팽팽한 긴장감을 불어넣을 것을 예고한다. 윤진이는 장다야 캐릭터를 통해 한층 깊어진 감정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하나뿐인 내편’ 출연 확정과 함께 윤진이는 “존경하는 작가님과 감독님, 선배님들과 함께 호흡할 수 있게 되어 영광이다. 시청자 분들이 재미있게 드라마를 즐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촬영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윤진이는 SBS 드라마 ‘신사의 품격’에서 임메아리 역으로 데뷔해 풋풋하고 당찬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다. 이후 KBS 2TV ‘천명:조선판 도망자 이야기’, ‘연애의 발견’에서는 안정적이고 섬세한 감정 연기를 펼쳐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았다.

지난해에는 JTBC 2부작 드라마 ‘한여름의 추억’을 통해 모처럼 작품활동을 선보여 화제가 된 바 있다. 한편, 윤진이를 비롯해 최수종, 유이, 이장우 등이 출연을 확정 지은 KBS2 새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은 ‘같이 살래요’의 후속으로, 오는 9월 15일 첫 방송 예정이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