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킴스클럽, 4000원대 '모두의 와인' 출시

기사승인 2021.01.28  13:21:44

공유
ad50

할인형 대형마트 킴스클럽이 홈술 트렌드에 맞춰 40000원대 ‘모두의 와인’을 출시한다고 28일 밝혔다.

사진=킴스클럽 제공

킴스클럽이 선보이는 와인 ‘에스테반 마르틴 가르나차 시라’는 현존 최고의 와인 평론가 제임스 써클링에게 엔트리급 와인에서는 매우 높은 점수인 92점을 받은 와인이다. 킴스 단독 가격은 4900원이다. 품종은 토착 품종인 가르나차와 국제 품종 시라를 사용했다. 달지 않은 중간플러스 바디의 드라이 와인이다

와인을 제조한 ‘에스테반 마르틴’은 1985년 설립돼 전세계 35개국에 수출하는 국제적인 와이너리로 가르나차 품종의 원조 지역에 걸맞게 상큼한 과실향과 부드러운 타닌의 조화를 가장 잘표현하는 와이너리로 알려져있다.

‘에스테반 마르틴 가르나차 시라’는 꽃의 향기와 같은 화려한 아로마향이 특징이다. 여기에 후추와 같은 향신료향이 어우러져 깊은 풍미를 자아낸다. 균형잡힌 산미로 식사, 디저트류 등 어느 음식과도 잘 어울린다.

출시를 기념해 ‘랜선 시음회’를 준비했다. 코로나19로 시음행사를 하지 못하는 고객들을 위해 와인메이커가 직접 등장해 와인을 마시며 제조 과정과, 맛, 함께 어울릴만한 음식들을 소개한다. 해당 시음 영상은 전국 킴스클럽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