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바람피면 죽는다' 김영대, 조여정 지하실서 검은 물체 발견...홍수현 살인도구?

기사승인 2021.01.26  08:46:21

공유
ad50

‘바람피면 죽는다’ 김영대가 조여정의 집 지하실에서 수상한 물체를 발견한 모습이 포착돼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사진=KBS '바람피면 죽는다' 제공

KBS2 수목드라마 '바람피면 죽는다' 측은 26일 강여주(조여정)의 지하실에서 검은 물체를 발견하고 심각한 표정으로 생각에 잠긴 차수호(김영대)의 스틸을 공개했다.

지난 14회에서는 가사도우미 염진옥 아줌마(송옥숙)가 백수정(홍수현) 살인 사건의 범행 도구로 추정되는 주방 칼과 향수병을 여주의 테라스에 숨긴 모습이 공개돼 시청자들에게 충격을 안겼다. 이로써 아줌마가 백수정 살인 사건의 새로운 용의자로 떠오른 상황이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넘어진 선반으로 어지러운 여주의 지하실에서 뭔가를 발견한 수호의 모습이 포착됐다. 수호는 봉투에서 발견한 검은 물체와 종이를 손에 들고 고민에 빠진 모습이다. 앞서 수호는 여주의 지하실 안 김치냉장고 근처에서 죽은 백수정의 혈흔을 발견했다. 그가 발견한 또 다른 단서가 백수정 살인 사건과 관련된 것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사진=KBS '바람피면 죽는다' 제공

이때 지하실에 불쑥 등장한 여주 앞 수호의 심상치 않은 표정도 공개돼 눈길을 모은다. 과연 그가 발견한 물체와 여주는 어떤 관계가 있을지, 그녀의 지하실에 숨겨진 비밀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KBS2 ‘바람피면 죽는다’는 26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되며 본 방송과 동시에 온라인에서는 웨이브 독점으로 VOD가 제공된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