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레알 마드리드 지단 감독, 코로나19 확진 판정...자가격리 돌입

기사승인 2021.01.22  23:09:07

공유
ad50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레알 마드리드의 지네딘 지단 감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EPA=연합뉴스

22일(한국시각) 레알 마드리드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지단 감독이 코로나19 진단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발표했다.

레알 마드리드는 전날 10명이 뛴 3부리그의 알코야노와의 코파 델 레이(스페인 국왕컵) 32강전에서 1-2 충격패를 당한 데 이어 지단 감독까지 확진 판정을 받아 분위기가 가라앉았다.

자가격리에 들어가는 지단 감독이 당분간 벤치에서 직접 팀을 지휘할 수 없게 된 것은 물론, 선수들도 바이러스에 감염됐을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게 됐다.

이미 에당 아자르 등 레알 선수들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