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빨간약' 포비돈 요오드액, 美 연구서 코로나19 억제효과…관련주 '관심↑'

기사승인 2020.09.28  21:47:43

공유
ad50

'빨간약' 포비돈 요오드액의 코로나19 억제 효과에 대한 연구 결과가 등장했다.

28일 방송된 SBS '8뉴스'에서는 이른바 '빨간약'이라 불리는 상처 소독약 포비돈 요오드 액이 코로나19 바이러스 활동을 짧은 시간에 중단시킨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미국 코네티컷대 연구결과 코 안으로 뿌리는 포비돈 요오드 스프레이가 코로나19 바이러스를 빠른 시간에 억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19 바이러스를 배양한 접시에 농도를 달리한 포비돈 용액을 뿌리고 70% 알코올을 뿌린 것과 비교한 결과, 0.5% 저농도에서 15초 동안 노출 시켰는데도 70% 알코올보다 억제 효과가 더 큰 것으로 나타났다는 것.

지난 6월 싱가포르 연구팀에 이어 이번 미국 연구에서도 코로나19 억제 효과가 확인된 셈이다. 세계보건기구도 코로나19가 의심돼 검사받는 환자가 이 용액으로 입을 20초 동안 헹구면 의료진에게 옮길 수도 있는 바이러스의 양을 줄일 수 있다고 권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일반인이 예방 목적으로 어떻게 활용할 것인지에 대해서는 추가 연구가 필요하다는 전언이다. 이혁민 세브란스병원 감염관리실장은 "사람과 사람 간의 전파를 막기 위해서 쓰기 위해서는 분명히 앞으로 임상연구가 더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해당 사실이 보도되자 실시간 검색어에는 '포비돈 관련주'가 등장하는 등, 포비돈 관련주에 대한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포비돈 요오드는 값이 싸고 대량 생산이 가능한 만큼 코로나19 바이러스 억제 효과가 확인될 경우 유용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김나연 기자 delight_me@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