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조빈, 스타일리스트 철물점 방문에 "명품 입기 로망 이뤄줄게" (전참시)

기사승인 2020.08.16  01:03:34

공유
ad50

조빈이 스타일리스트를 위해 명품 입기에 도전할 계획이다.

사진=MBC '전지적 참견 미식' 캡처

15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노라조 조빈, 원흠의 스타일리스트가 일상을 공개했다. 스타일리스트는 이날 철물점까지 가서 노라조의 의상 재료를 구했다.

원흠이 “스타일리스트가 철물점 갈 일이 있나”라고 했고 스타일리스트는 “저희는 매일 가요”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조빈은 미안한 마음에 “내가 로망은 이뤄줄게”라며 “명품 입고 활동하기”라고 말했다. 옆에서 듣던 스태프는 “오빠, 원흠 오빠 입는 거 명품 많아요”라고 해 노라조를 깜짝 놀라게 했다.

스태프는 “디자이너 브랜드랑 신진 디자이너 브랜드랑 얼마나 많은데”라고 했고 조빈과 원흠은 “몰랐어”라며 서로 눈치를 봤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