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미르, 고은아 실내화 침광→바닥 기어가기에 "제발 그만해!" 폭소 (전참시)

기사승인 2020.08.16  00:54:21

공유
ad50

미르가 고은아의 행동에 질색했다.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캡처

15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고은아가 찐 텐션 폭발하는 일상을 공개했다. 고은아의 언니가 직접 매니저로 동생을 도와주고 있었다.

고은아와 언니는 잠에서 깬 미르를 발견하고 “대표님 꽃길만 걸으소서”라고 말했다. 직접 침을 묻혀 실내화에 광을 내 건네는 고은아를 보고 미르는 “제발 그만해”라고 소리쳤다.

이에 그치지 않고 고은아는 미르를 따라다니며 허리를 숙이고 기어가기까지 했다. 그 이유는 바로 유튜브 정산 때문이었다.

미르가 유튜브 채널 대표였고 고은아와 언니가 월급을 받는 입장이었다. 고은아의 충격적인 모습에 패널들은 “도대체 이해할 수 없다”며 놀라워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