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위험한 약속' 고세원 "송민형 이식해줄 사람 없다"...강성민 "박하나 데려와!" 분노

기사승인 2020.08.13  20:32:11

공유
ad50

강성민이 아버지 송민형을 살릴 수 없다는 말에 분노했다.

사진=KBS '위험한 약속' 캡처

13일 방송된 KBS2 ‘위험한 약속’에서 강태인(고세원)은 구치소에 수감된 최준혁(강성민)을 만났다. 강태인은 “네가 나가기 전에 네 아버지(송민형) 못 살릴 것 같다”고 말해 최준혁을 놀라게 했다.

최준혁은 강태인의 멱살을 잡고 “무슨 소리야? 무슨 소리냐고!”고 소리쳤다. 민주란(오영실), 최준경(이효나) 검사 결과 둘 다 부적격으로 나온 것이다.

강태인은 “네 아버지 이식해줄 사람 없다”며 최준혁 가슴에 비수를 꽂았다.

하지만 최준혁은 버럭 소리를 지르며 “차은동(박하나)은? 차은동 데려와!”라고 해 최준혁이 차은동에게 무슨 짓을 할지 궁금케 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