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김종인, 文정부 부동산 정책 비판 "대통령 본인이 감이 없다"

기사승인 2020.08.11  01:01:17

공유
ad50

미래통합당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정책을 비판했다.

사진=연합뉴스

10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김종인 위원장은 집값이 진정되는 양상을 보이기 시작했다는 문재인 대통령의 청와대 수석·보좌관 회의 발언과 관련해 "대통령 본인이 그냥 감이 없다. 일시적으로 그렇게 보이는 것이지 집값이 무슨 안정이냐"고 말했다.

이어 그는 문 대통령이 '보유세 부담이 다른 나라보다는 낮다'고 밝힌 데 대해 "뭘 몰라서 하는 이야기"라며 "그렇게 비교하면 안 된다. 세금은 나라마다 역사적 발전을 거쳐서 돼 있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또한 "부동산 시장 감독기구를 만들어봐야 아무런 소용이 없다"며 "다른 나라 예를 들어도 맞는 게 하나도 없다. 누가 대본 써주니까 그대로 읽는다"고 비판의 수위를 높였다.

김 위원장은 다주택자 논란에 휩싸였던 김조원 민정수석 등 일부 청와대 참모들의 사표 수리에 대해서는 "자리는 짧고 집은 영원하니까 그만뒀다"고 비난했다.

'통합당은 그냥 가만히 좀 있으라'는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의 비판에 대해서는 "그러니까 통합당은 쓸데없는 잡음을 안 일으키면 된다. 그게 제일 중요하다"고 반응했다.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