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길용우 "비리 연루된 강성민, 예외없이 사법 처리"(위험한 약속)

기사승인 2020.07.16  20:45:07

공유
ad50

길용우가 한국병원 비리와 관련해 강경 대응을 선언했다.

16일 방송된 KBS2 '위험한 약속'에서는 본격적인 한국병원 비리 조사 착수 후 기자회견에 나선 한광훈(길용우), 강태인(고세원), 한지훈(이창욱), 차은동(박하나)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한광훈은 "먼저 일련의 사건들로 심려를 끼쳐드린 점 죄송하게 생각한다. 오혜원 교수의 대리 수술건을 시점으로 한국병원에 모든 비리들을 검찰에 전수조사 맡기겠다. 조사 결과 비리에 관련된 자들은 누가 됐건 모두 조치 취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최준혁 이사도 연루됐다는 이야기가 있던데 사법 처리 하실거냐"고 묻자 그는 "그 누구라도 사법 처리에서 제외되는 일은 절대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며느님 아버님 사건과 전수조사가 연관돼있다는 말도 있던데 사실이냐"는 질문에 차은동은 "맞다. 내부 고발자로 희생된 제 아버지 죽음의 전말 역시 최영국(송민형), 최준혁(강성민), 오혜원(박영린)에 대한 전수조사를 통해 밝혀질 거다"라고 덧붙였다.

김나연 기자 delight_me@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