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날씨] 충청·남부지방 강한 비…내일 서울·경기 호우

기사승인 2020.07.12  13:58:13

공유
ad50

오늘(12일) 오후 충청도와 남부지방에 천둥 번개를 동반한 매우 강한 비가 내려 밤에는 전국적으로 확대린다.

사진=연합뉴스

기상청은 이날 오전 11시 현재 서해상에서 접근하는 저기압과 제주 남쪽 해상에서 북상하는 정체전선의 영향으로 전라도와 제주도, 경상남도에 비가 내리고 있으며 오후에는 충청도, 밤에는 전국으로 비가 확대되겠다고 밝혔다.

정체전선에서 발달한 저기압 영향의 강한 남풍으로 인해 많은 양의 수증기가 유입되고 북서쪽에서 건조한 공기가 들어오면서 12일 밤부터 13일 오전에는 전라도와 충청도, 13일 새벽부터 오후에는 남해안과 지리산 부근을 중심으로 시간당 50∼80mm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리겠다.

특히 지난 10일 전후 이미 많은 비가 내린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돌풍을 동반한 천둥·번개와 함께 추가로 매우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따라 산사태, 저지대와 주택 침수 등 시설물 피해에 특히 주의해달라고 기상청을 강조했다. 또 순간적으로 강하게 내리는 비로 인해 계곡이나 하천에서는 갑자기 물이 불어나며 피해가 발생할 수 있으니 안전사고에도 유의해야 한다.

이번 비는 저기압의 이동 경로와 가까운 충청도와 남부지방, 제주도를 중심으로 많이 내리겠고 지형으로 인해 비구름이 더욱 발달하는 남해안과 지리산 부근을 중심으로 최대 300mm의 매우 많은 비가 올 예정이다.

저기압의 북쪽에 위치한 서울·경기도는 남부지방보다 상대적으로 비의 양이 적겠지만, 14일 아침까지 대기 중층의 찬 공기가 영향을 미치며 비구름이 발달하기 때문에 50∼100mm의 다소 많은 비가 내리겠다.

14일 중 저기압이 동해상으로 빠져나가고 정체전선은 다시 제주 남쪽 먼 해상으로 남하하면서 새벽 제주도와 남해안을 시작으로 오후에 전국 대부분 지방의 비는 그칠 전망이다.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