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아식스, 초경량 러닝화 ‘이보라이드’ 출시...트레이닝·장거리 러닝 최적

기사승인 2020.02.24  07:46:32

공유
ad50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아식스가 초경량 러닝화 ‘이보라이드’를 출시했다.

사진=아식스코리아 제공

​‘이보라이드’는 지난해 출시돼 전 세계 러너들에게 폭발적인 인기를 누린 ‘메타라이드’와 ‘글라이드라이드’에 이어 출시되는 가장 가벼운 에너지 세이빙 패밀리 러닝화다. 270mm 한족 기준 250g에 불과하다.

인체공학적으로 설계한 중창(미드솔)에 적용된 가이드솔 테크놀로지는 아식스만의 독창적인 기술로써 달릴 때 받는 강한 압박으로부터 발목 관절을 지켜주며 이를 통해 에너지 소모를 혁신적으로 줄여준다. 특히 ‘이보라이드’를 신고 땅을 박차고 나갈 때면 엄지발가락 부분에서 놀라운 반발력을 느낄 수 있으며 큰 힘을 들이지 않고 달려나갈 수 있다.

지난해 출시한 ‘메타라이드’ ‘글라이드라이드’와 비교해 이보라이드의 중창은 상대적으로 조금 더 완만한 형태의 굴곡을 갖추고 있으며 러닝 시 전체를 하나로 구성한 중창을 통해 발과 지면사이에서 자연스럽게 힘의 이동을 가능하게 해준다.

에너지 세이빙 패밀리 러닝화 중에서 가장 가볍고 가성비가 좋은 신제품은 민첩하고 리듬이 필요한 트레이닝과 장거리 러닝에 최적화된 러닝화로 러너들이 속도와 지구력의 한계를 뛰어넘도록 도와줄 전망이다. 소비자가격 12만9000원.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