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대구 사망자 첫 발생...경북대병원 56세女 ‘코로나19 5번째 사망자’

기사승인 2020.02.23  16:12:36

공유
ad50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사망자가 대구에서도 나왔다.

사진=연합뉴스

23일 경북대병원에 따르면 보건소를 경유해 온 56세 여성 확진자가 호흡곤란 증세 등으로 음압병동에서 치료 중 오후 2시40분께 숨졌다. 대구지역 첫 사망자이자 국내 38번째 확진자다.

이 여성은 경북대병원 도착 후인 지난 18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그동안 만성신부전증으로 혈액투석을 받는 등 중한 상태로 음압 중환자실에 입원해 있었다. 코로나19로 인한 사망으로 공식 확인되면 국내 5번째 사망자로 집계된다.

앞서 경북 청도 대남병원에 20년 넘게 입원해 있던 63세 남성이 폐렴 증세로 숨지면서 코로나19 국내 첫 사망자로 기록됐다. 이 남성은 사후 검사에서 코로나19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다.

지금까지 코로나19 관련 사망자 4명 중 3명은 대남병원 입원환자들이다. 나머지 1명은 경북 경주 자택에서 숨진 41세 남성으로, 첫 번째 사망자와 마찬가지로 사후에 양성 판정을 받았다.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