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옹성우 측 "JTBC 드라마 '경우의 수' 주연 제안받아...긍정 검토중" (공식)

기사승인 2020.02.18  14:02:22

공유
ad50

옹성우가 또 한번 안방극장을 찾아올 것으로 보인다.

사진=싱글리스트DB

18일 옹성우 소속사 판타지오는 싱글리스트와의 통화에서 “옹성우가 JTBC 새 드라마 ‘친구에서 연인이 되는 경우의 수’ 주인공을 제안받고 긍정 검토 중이다”고 밝혔다.

‘경우의 수’는 오해로 어긋난 두 남녀, 10년에 걸쳐 차례대로 서로를 짝사랑하는 여자와 남자의 이야기를 그린 로맨틱드라마로, JTBC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의 최성범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옹성우는 지난해 방송된 JTBC '열여덟의 순간'에서 김향기와 함께 주연을 맡으며 연기력을 입증했다.

한편 JTBC 새 드라마 '친구에서 연인이 되는 경우의 수'는 하반기 방송 예정이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1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