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이인영 "임미리 고발 논란 반성...'코로나19' 관리 가능 상황"

기사승인 2020.02.18  12:34:34

공유
ad50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가 임미리 교수 고발 논란, 미래통합당,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해 연설했다.

사진=연합뉴스

18일 이 원내대표는 국회 교섭단체 대표연설에서 자당에 비판적인 칼럼을 쓴 임미리 고려대 연구교수 고발 논란과 관련해 “"집권여당의 원내대표로서 심려를 끼쳐 송구스럽다는 말씀을 드리며 더욱 낮고 겸손한 자세로 민생에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원내대표는 “검찰개혁, 집값 안정, 그리고 최근 임미리 교수를 둘러싼 논란에 이르기까지 민주당을 향했던 국민의 비판적 목소리를 외면하지 않겠다”면서 “누구를 탓하기 전에 우리부터 반성하겠다”고 전했다.

그는 미래통합당의 위성 정당인 미래한국당에 대해 “이런 정치기획은 헌법과 법률이 정한 정당정치의 근간을 뒤흔드는 참 나쁜 정치이며 한국 정치사에 두고두고 오점으로 남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 원내대표는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해 “어느 정도 관리 가능한 상황으로 접어든 것으로 보인다”고 평가한 뒤 “지금 우리 경제의 가장 큰 위협 요인은 코로나 사태로 인한 경기 하방 압력”이라고 지적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